결혼_결혼을 하는 초등학교 동창에게

“같이 뛰어놀던 학창시절이 있었는데 벌써 결혼을 해야 할 나이가 되었다니 이상하기만 하네.
초등학교 때 기억나냐?
어쨌든 너랑 그 사람이야 오죽 잘 어울리는 한 쌍이니.
단지 네가 먼저 누군가의 아내가 된다는 사실이 새삼 와 닿으며 멀게 느껴진다고 해야 할까.
결혼을 진심으로 축하하고 부케는 누가 받기로 했어?
내가 받으면 안 될까?”

Advertisement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