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umn-507544_1280

기념사_군수 지역 단풍축제행사 축제인사말

사랑하는 이와 함께이기에 가시밭길도 행복할 수 있습니다.
짙은 초록의 잎사귀가 어느새 하나둘씩 노랗고 붉은 옷으로 갈아입기 시작하는 11월입니다.
가을이라는 계절이 새삼스러울 것은 없지만 찬바람에 모골이 송연해질 정도로 추워지기 시작함을 실감하는데요.
단풍이 절정인 계절을 위안 삼아 빠른 속도로 달려오는 겨울을 준비해야 할 것입니다.
올해에는 유난히 겨울이 일찍 시작이 되고 춥다고 합니다.
그에 반해 짧아진 가을이 너무나 소중하기만 하지요?
바람에 떨어진 나뭇잎들이사각사각 밟히며 애처롭고도 경쾌한 소리를 내기도 하네요.
가을이 지나가고 있으니 오늘을 만끽하며 단풍축제를 즐겨주세요.
뿐만 아니라 농민이 직접 키운 농산물로 만든 향토음식점, 지역 농산물 판매점이 운영 중에 있으며 갖가지 체험행사와 다채로운 공연이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가을 냄새가 다 사라지기 전에 마음껏 즐기고 올해의 가을을 기억해 주신다면 좋겠네요.
청명한 가을 하늘 아래 울긋불긋한 가을산은 그야말로 하늘 아래 절경이 따로 없습니다.
일교차가 클수록 감기에 걸리기는 쉽지만 단풍은 더욱 예쁘게 든다는 사실을 알고 계시는지요?
대한민국 최고의 단풍축제답게 산 단풍축제에 올해에도 많은 인파가 몰렸습니다.
순환도로의 약 16km에 걸쳐 단풍 길이 이어지는 진풍경을 만날 수 있는데요.
앞서 말씀 드린 축제행사와 더불어 올해에는 단풍길 걷기대회와 단풍 가요제가 새롭게 운영이 되었습니다.
가족과 함께 산길과 산책로를 따라 걸으며 진솔한 소통의 시간을 가지셔도 좋겠네요.
걷는 걸음이 가볍고 마음이 행복할 수 있는 이유는 곁에 함께 걷고 있는 소중한 이들 때문이 아니겠습니까.
평소에는 잊고 있었던 소중함을 각별히 느끼고 돌아갈 수 있는 시간 보내시기를 바랍니다.
차동엽 신부의 뿌리 깊은 희망에 보면 지혜로운 사람들의 연구결과에 관하여 이렇게 이야기한 바 있는데요.
독일 베를린의 막스 플랑크 교육 연구소가 15년 동안 1천 명을 대상으로 연구한 끝에 지혜로운 사람들은 다음과 같은 공통점을 갖는다고 밝혔다.
지혜로운 사람들은 대부분 역경이나 고난을 극복한 경험이 있었다.
인생의 쓴맛을 본 사람들이 순탄한 삶을 살아온 사람들보다 훨씬 지혜로웠다.
삶의 지혜가 일부는 독서를 통한 지혜로부터 체득이 가능한 것이지만 뼈에 각인되는 것과 같이 작용하는 것은 오직 체험을 통하여 쌓을 수 있음을 알아야 합니다.
더욱이 이 지혜가 실패를 통한 것이라면 시간이 흘러도 쉬이 기억에서 잊히지 않는 경험이 되겠지요?
우리 산 단풍축제가 여러분의 기억에 잊히지 않는 아름다운 추억이 되었으면 합니다.
더불어 현재가 소중하고 아름다울 수 있는 이유는 사랑하는 이들이 곁에 있기 때문이지요.
걷기 힘든 가시밭길도 사랑하는 이와 함께라면 두려움이 없는 것처럼 말입니다.
지혜로운 사람은 다른 이보다 많은 경험과 실패를 겪는다고 합니다.
시련을 슬기롭게 극복한 경험이 있는 사람은 자신만이 가진 비법과 내공을 가졌으니 어찌 지혜롭지 않다 할 수 있겠습니까.
그러므로 살아가면서 순탄한 삶에 안도하지 말고 실패를 통한 경험을 소중히 여기는 저와 여러분이 되기를 바랍니다.
겨울이 아무리 길더라도 곁에 있는 사랑하는 이가 함께이기에 따뜻하게 보낼 수 있겠지요?
감사합니다.
2000년 00월 00일
군수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