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념사_현충일 기념식 인사말

그분들이 계셨기에 오늘이 있습니다.
안녕하세요.6월을 떠올리면 가장 먼저 우리는 호국보훈의 달이라는 6월의 또 다른 이름을 기억하게 돼요.그도 그럴 것이 6월에는 현충일을 비롯하여 6 25까지 우리 민족의 아픔이 고스란히 담겨 있는 달이니까요.호국보훈의 달 6월, 그리고 바로 코앞에 다가온 현충일, 여러 가지 문제로 틀어져 있는 남북 정세까지.우리나라, 우리 민족에 대해 담담하게 애잔함을 가지고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갖기에는 최고의 시기가 아닐까요?
현충일은 우리나라가 군대를 창설한 이후 국토방위 전선에서 전사하거나 순직 또는 병으로 목숨을 잃은 장병이나 군 노무자, 애국 단체원 등의 충렬을 기리고 얼을 위로하는 기념일입니다.
전국 각지에서 나라를 위하여 목숨을 바친 애국선열과 국군장병들의 넋을 위로하고 그 충절을 추모하는 갖가지 행사를 거행합니다.우리나라는 특히나 민족 분단의 아픔을 갖고 있기 때문에 현충일을 보내는 그 마음이 더욱 경건할 수밖에 없다고 생각합니다.아픔이 많은 나라이다 보니 예전 3.1운동부터 시작해서 몇 해 전 연평도 사건까지,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치신 분들이 정말 많습니다.
그분들의 희생 덕분에 우리가 이렇게 경제 대국으로 발전할 수 있었던 것 아닐까요? 현충일에는 대통령 이하 3부 요인 등이 국립묘지를 참배하고, 오전 10시 정각에 전 국민이 경건한 마음으로 고인의 명복을 비는 묵념을 1분 동안 드린답니다.이번 현충일은 나들잇길에 있다 하더라도 꼭 10시 묵념은 지키는 여러분 되길 바랍니다.
전쟁의 교훈을 새기고 우리 민족이 두 번 다시 전쟁의 참극을 겪어서는 안 되겠다는 실천적 결의를 다지는 때입니다.역사상 최대의 비극인 6 25전쟁의 민족사적 의미와 세계사적 의미 등 자유민주주의를 지켜온 생생한 역사를 올바로 인식해야 합니다.
우리나라는 수많은 전쟁의 아픔의 역사를 가지고 있는 나라입니다.그때마다 우리의 선조는 불타는 애국투혼을 발휘해서 침략자를 응징하고 이 강토를 지켜 왔습니다.때때로 국력이 쇠잔해져 큰 시련을 겪기도 했지만, 반만년 이 땅을 지키고 민족자존을 수호해온 것은 우리 민족의 자랑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6월을 맞아 이 정신을 다시 한 번 받들고 우리 아이들에게 계승해보는 시간을 갖는 건 어떨까요?
네 소원이 무엇이냐고 하느님이 내게 물으시면 나는 서슴지 않고, 내 소원은 대한 독립이요하고 대답할 것이다.그다음 소원이 무엇이냐고 하면 나는 또 우리나라 독립이요 할 것이요, 또 그다음 소원이 무엇이냐고 하는 물음에도 나는 더욱 소리를 높여서, 나의 소원은 우리나라의 완전한 자 독립이요하고 대답할 것이다
김구 선생님의 말씀입니다.이런 분이 계셨기에 우리나라는 지금 g20의장 국가요, 반도체와 선박기술을 세계에 알리는 대국이요, 한류 열풍을 일으킨 주역이 되었다고 굳게 믿습니다.
여러분 올해 호국보훈의 달 6월은 의미를 좀 더 깊이 생각할 수 있는 의미 있는 현충일로 기억되길 바랍니다.감사합니다.
2000년 00월 00일
발표자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