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_문제를 대하는 태도에 달려 있다

업무가 단순할 때는 일 잘하는 직원과 못하는 직원의 생산성 차이는 많아야 3배 정도에 지나지 않는다.
중급 정도의 난이도를 지닌 업무일 때도 생산성 차이는 최대 열두 배 정도다.
그러나 복잡한 일에 맞닥뜨리면 인재와 그렇지 못한 직원의 성과는 거의 무한대에 가까운 차이가 난다.
– 제프리 페퍼와 로버트 서튼 공동 연구

직원의 생산성 차이를 알아보려면 보다 복잡하고 어려운 일을 주어 보고 결과를 볼 때 알 수 있다고 합니다.

복잡한 일을 대할 때 쉽게 포기하는 사람에게서는 얻을 수 있는 것이 없습니다.

반면에 복잡한 일이 어려울 뿐이라고 생각하며 성실히 조금씩 해결하려고 집중한다면 그에게서는 성과를 기대해 보아도 좋은 것입니다.

우리 기업이 필요한 인재는 문제를 대하는 태도에 달려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라 하겠습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