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자성어_경적필패 (輕敵必敗)

“적을 얕잡아 보면 반드시 패배함”

친한 선배 부부의 딸인 J는 중학교 2학년인데, 2년째 학생회장을 맡고 있다고 합니다.
거푸 회장에 뽑히는 비결이 있느냐는 질문에 J는 제법 의젓하게 대답합니다.
제가 연설이 좀 되거든요.

“제가 연설을 잘하는 비결을 알려드릴까요?
저는 떨리지 않게 연습을 많이 해요.
하지만 아이들에게 연설을 할 때는 많이 준비한 것 같지 않게, 자연스럽게 연설을 해야 되요.

그러면서도 잘해야 되요.”
어리지만 정확히 핵심을 알고 있는 아이였습니다.
경적필패라고 했지요.

대중을 얕잡아 봐서는 안됩니다.
또한 체계적 발표력의 비법은 반복된 훈련이 큰 도움을 준다는 것을 잊어서는 안됩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