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자성어_앙앙불락 (怏怏不樂)

“항상 마음에 차지 않아 불쾌함”

냄새는 주로 향수 등을 사용해 숨기고자 하나 세균 증식으로 인한 경우 오히려 향수와 어우러져 더 역한 냄새가 날 수 있으므로 원인 규명 및 치료가 우선입니다.
근본적으로 냄새를 없애기 위해서는 땀샘을 제거하는 수술이 도움을 주지만 대부분은 일상생활에서 땀, 피지, 박테리아, 곰팡이를 없애거나 이들의 활동을 줄여주는 탈취가 잘 되는 화장품 사용만으로도 효과가 있습니다.
열심히 일한 자에게서 나는 땀 냄새가 우리나라 경제 발전을 이끄는 원동력이겠지요.

그러나 남들에게 앙앙불락의 불쾌감을 줄 수 있습니다.
이제는 우리도 자기 몸에서 불쾌한 냄새가 아닌 은은한 사람 냄새가 나도록 노력할 때가 아닐까요.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