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담_겨울을 지내보아야 봄 그리운 줄 안다

“겨울을 지내보아야 봄 그리운 줄 안다.”라는 속담이 있습니다.

사람은 어려운 시련과 고통을 겪어 보아야 삶의 참된 보람을 알 수 있게 된다는 말입니다.
가난을 겪은 사람은 돈의 소중함을 알고, 건강을 잃을 뻔했던 사람은 건강의 소중함을 알고, 사람을 잃었던 사람은 사람의 소중함을 안다고 생각합니다.
무언가를 가지지 못했다는 것은 즐거운 일은 아니지만 가지지 못한 것의 소중함을 깨달을 수 있는 기회를 가진 것이라 생각합니다.

지금 여러분이 겪는 시련과 여러분이 가진 부족함은 삶의 소중함을 깨닫게 해 주는 과정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지금의 시간 덕분에 여러분이 언젠가 봄을 만났을 때 그 봄을 제대로 느낄 수 있기를 바랍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