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담_하늘이 만든 화는 피할 수 있으나 제가 만든 화는 피할 수 없다

“하늘이 만든 화는 피할 수 있으나 제가 만든 화는 피할 수 없다.”라는 속담이 있습니다.

여러분은 운명을 믿으십니까?
지금 여러분이 살고 있는 삶이 이미 정해져 있었던 것으로 생각하십니까?
저는 운명이 존재한다고 믿습니다.

다만, 그 운명이 인간의 노력을 만났을 때 제 역할을 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아무리 좋은 운을 가지고 태어났다고 하더라도 그를 믿고 아무것도 하지 않는다면 그는 아무것도 얻을 수 없습니다.
하지만, 아무것도 가지지 못한 사람이라도 자신이 최선을 다해 노력한다면 언젠가는 원하는 것을 얻을 수 있을 것입니다.

하늘이 정해놓은 운명은 달라질 수 있지만, 자신이 노력하여 얻은 것은 달라지지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운명이 아닌 여러분의 노력으로 달라질 여러분의 미래를 기대합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