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년사_관객과 만나는 송년회 영화감독 송년 인사말(충고, 행동)

충고만으로는 행동하게 할 수 없다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올해의 마지막 날, 이렇게 여러분들 앞에 설 기회를 얻게 된 것을 영광으로 생각합니다.
저는 오늘 이 자리에서 여러분들에게 좋은 이야기를 해줄 것을 요청 받았습니다.
과연 제가 할 수 있는 좋은 이야기가 무엇이 있을까 생각하다가, 그것은 행동인 것 같다는 결론에 이르렀습니다.
저는 자칭 행동파 감독입니다.배우들에게 이렇게 하라 저렇게 하라 지시하지 않고, 못하는 연기를 해가며 배우들에게 지시를 하기 때문이죠.
이것은 저의 다른 생활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
저는 누군가에게 충고를 할 때 절대 말로 하지 않습니다.
말로 하는 충고는 오히려 악영향을 끼칠 수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제가 어렸을 때 청개구리과였거든요.
이래라 하면 저렇게 하고, 그런 학생이다 보니 충고도 말보다는 행동으로 보여주게 된 것 같습니다.
저는 그런 사람인데, 여러분은 어떤가요?
사실 말로 하는 충고는 아무나 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행동으로 하는 충고, 여러분은 할 수 있습니까?
우리 주변에는 그러한 사람들이 너무나 많습니다.
어려울수록 어려운 사람을 도와야 한다고 해서 어려운 사람들이 어려운 사람들을 돕고 있는데, 정작 풍요로운 사람들은 자신의 잇속만 챙기기에 바쁩니다.
불법 다운로드가 잘못됐다는 것을 알면서도, 집에서 밤새 불법 다운로드를 받는 사람들도 분명 있을 겁니다.
언행일치.여러분들은 스스로를 언행이 일치된 사람이라고 자부할 수 있습니까?
확언하지 못하겠다면, 저처럼 무식하게 말보다 행동으로 보여주는 사람이 되시는 건 어떻습니까?y
저는 내년에 더욱 좋은 영화로 여러분들을 찾아뵐 것을 약속드리며 여기서 말을 줄이겠습니다.y
고맙습니다.y
2000년 00월 00일
영화감독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