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송별사_사장 퇴임식 사원대표 송별 인사말(업적, 존경)

송별사_사장 퇴임식 사원대표 송별 인사말(업적, 존경)

경륜과 혜안을 갖춘 진정한 리더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시간은 모래시계와 같아서 우리의 매일은 조금씩 이별로 다가가고 있습니다.그리하여 우리의 생 내내 우리는 안타까운 이별의 순간을 맞이하게 됩니다.이별에 내성이 생긴 우리지만 오늘의 이별은 아쉬운 마음을 금할 길이 없습니다.y
오늘은 회장님께서 오래 지켜 오신 자리를 떠나시는 날인 까닭입니다.
그간 회장님께서 걸어오신 길을 되짚어 보면 그 한 걸음 한 걸음이 놀랍고 새롭습니다.y
회장님께서는 시대를 읽는 눈이 탁월하신 분이셨습니다.y
적재적소에 인재를 기용하심은 물론 치밀한 전략으로 우리 기업을 한국 경제 부흥기의 선구자로 한 단계 끌어올리신 분입니다.회장님이 아니셨다면 우리 기업은 변혁과 같은 급물살을 맞지 못하고 끝없이 명멸하는 기업의 하나로 치부되었을 것입니다.그리하여 우리 기업은 오늘날 회장님의 이름으로 대변되고 있습니다.y
회장님의 웅대한 업적은 이외에도 이루 말로 다할 수 없습니다.y
부자승계의 암묵적인 룰을 과감히 깨뜨리신 분,
지연 학연의 치졸한 행태를 벗어나
능력주의와 성과주의의 한 기틀을 마련하신 분입니다.
회장님의 경륜과 혜안, 회장님이 이룩하신 모든 것들에 깊은 경의를 표합니다.
오늘 저희는 든든한 혈육을 여의는 듯, 대들보 하나가 무너지는 것과 같은 기분으로 회장님과의 이별을 맞습니다.y
안타까움을 이기고 회장님께 한 가지 약속을 드립니다.y
회장님의 이름으로 회사의 1기가 눈부신 황금기를 맞았다면 이제 우리들의 이름 각각을 걸고 회사의 더 큰 번영을 이루어낼 것입니다.우리들의 이름이 회사의 발전에 크나큰 동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입니다.회장님께서 길 닦고 초석을 다지신 이곳이 대한민국의 제 1기업이 되는 그날까지 달리는 일을 멈추지 않을 것입니다.저훌 하루하루가 영감의 샘이 되고 도약의 발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y
회장님께서는 훌륭한 기업인은 빠의 창조자라는 잭 웰치 회장의 말씀을 좋아하셨습니다.y그리고 그것을 증명해보이신 분이십니다.빠의 창조자로, 빠을 천명하고 끌어갔던 영원한 리더셨습니다.회장님과 함께 일구어갔던 회사의 모든 순간에 새삼 감사합니다.
회장님, 경이와 기적을 만들어감으로써 지난 시간의 은혜를 갚겠습니다.y
다시 한 번 회장님이 성취하신 놀라운 시간들에 감사드리며 인사말을 줄이겠습니다.경청해주셔서 감사합니다.y
2000년 00월 00일
고등학교 선생님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