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_아파트노인회장 친목회 새해인사말

몸은 늙었지만, 열정은 20대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새해는 낡은 마음자리를 산뜻하고 새로이 하는 신비로운 힘이 있습니다.우리 안에 시들어가는 모든 것들이 소생의 꽃봉오리를 피우는 새해, 고목에 꽃이 피어나듯이 노령의 몸에도 새 희망의 기운이 흘러넘칩니다.y
여러분 모두 새해 달력에 한 해 계획을 적어 놓으셨습니까? 작년에 마무리하지 못한 계획도 있을 것이고, 매년 계획하지만, 결실을 얻지 못하는 계획도 있을 것입니다.
그런데 여러분, 올해 계획에 주위 사람들의 마음을 이해하는 것을 계획으로 세워보면 어떨까요.사람은 누구나 자신의 주변 사람이 자신을 이해해 줄 것이라 믿고, 또 그렇게 해 주기를 소망합니다.하지만, 사실 다른 사람의 삶을 진심으로 이해하는 것은 생각보다 매우 어려운 일입니다.올해는 여러분의 주위에 있는 소중한 사람의 마음을 이해하려 노력하는 한 해가 되길 바랍니다.이전까지 자신을 위한 삶을 살아왔다면 지금부터는 타인을 배려하는 삶을 살아보는 것도 의미 있을 것 같습니다.
우리는 같은 지역, 한아파트에 사는 극진한 인연으로 우리는 이 자리에 모여 있습니다.이곳에 있는 우리의 몸은 노쇠했을지언정 우리의 정신은 누구보다 맑으며 넉넉하고 따뜻한 가슴은 아직도 이웃을 품고 이웃을 사랑하기에 충분히 건재합니다.y
하나 그동안 우리 회는 우리의 능력을 활용하기보다는 소소한 이야기를 나누는 수다 모임으로의 성격이 강했습니다.우리 스스로 아파트 내 노인의 친목 모임으로 우리 회의 역할을 한정시키고 있었던 것 같습니다.
그래서 올해 2012년에는 처음에 말씀드렸던 것처럼 주변을 둘러보고 우리의 손길이 필요한 곳으로 가서 봉사활동을 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우리의 손길을 원하는 곳은 어찌 보면 매우 가까운 곳에 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이웃을 생각하는 마음과 지역과 아파트를 사랑하고 염려하는 진정성으로 아파트의 모든 일에 솔선수범하여 더욱 향기롭고 의미 깊은 노인회로 만들어가길 바랍니다.거창하지 않아도 좋습니다.오히려 아주 작은 일이라도 좋을 것입니다.아파트 입구를 청소하는 일부터 화단 가꾸기와 같은 소소한 일이라도 좋습니다.우리의 작은 선행이 주민에게 본보기가 될 것을 확신합니다.우리 회에는 보람을, 아파트에는 향기를 가져다줄 작은 일을 하나하나 실천해나가며 주민과 더불어 번영하는 노인회가 되기를 기원해 봅니다.y
타인의 시선에서 바라보았을 때 우리는 늙고 노쇠했습니다.y
하지만, 우리의 열정만큼은 20대 청춘 그 이상입니다.y
새해, 우리들의 마음을 쇄신하여 더욱 젊고 건강한 몸과 마음으로 살아갈 수 있기를 기원합니다.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감사합니다.
2000년 00월 00일
회장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