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신년사_지역 영농후계자 모임 이장 신년회 인사말(젊은 농촌, 미래)

신년사_지역 영농후계자 모임 이장 신년회 인사말(젊은 농촌, 미래)

젊은 농촌을 만드는 힘은 여러분에게서 나옵니다.
자랑스러운 영농후계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오늘 이렇게 자리를 채워주신 젊은 여러분의 얼굴이 반갑고 더없이 감사합니다.
영농후계자라는 이름하에 우리는 이렇게 새해의 밤을 함께 맞이하고 있습니다.y
농업에는 미래가 없다는 불편한 오해가 팽배한 지금, 여러분께서는 분연히 농업의 미래를 위하여 일어나셨습니다.농업이 흘러가버린 물결이 아니란 것을 증명하기 위하여 우리는 이곳에 모였습니다.
사람의 근본을 이루는 것은 의식주입니다.그 중에서도 가장 기초적이고 기본적인 것은 바로 식생활의 충족일 것입니다.또한 오랜 세월을 들여 무에서 유를 창조하는 농업은 그야말로 고되고 힘든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이런 정황을 볼 때 농업이야말로 가장 추앙받고 떠받들어져야 할 것인데 불행한 시대는 농업을 경제의 가장 귀퉁이로 내몰고 말았습니다.y
하지만 이런 부정적인 상황에서도 저는 희망을 발견합니다.
그것은 바로 이곳에 모이신 여러분입니다.
바라건대 농사가 노인들의 일이 아닌 젊은이의 희망이고 미래일 수 있다는 것을 여러분께서도 증명해 보이셨으면 합니다.여러분은 보다 다양한 영역에서, 보다 독창적인 방법으로 농업을 다시 일으키실 의무를 짊어지고 있습니다.비단 곡식이나 식품에 국한된 것이 아니라 원예농업이나 농업의 영역을 확장해야 합니다.농촌이 젊어져야 합니다.고령화도시, 노인의 도시, 죽은 도시가 아닌 젊은 미래가 있는 곳으로 다시 살아나야 합니다.그러기 위해서는 여러분이 절실합니다.y
지역을 사랑하고 농업에 열정을 가진 여러분!
바라건대 올 한해 젊은이의 패기와 열정으로 도전해나가십시오.
자신만의 독단과 아집이 아닌 열린 자세로 다양한 의견을 듣고 여러 단체와 협력해 가면서 미래를 만들어 가시기 바랍니다.이제 농업은 닫힌 마음으로 한 가지 길을 고수하는 형태가 되어서는 안 될 것입니다.다양한 분야와 교류하고 협력해가면서 우리의 살 길을 모색해야 하는 때입니다.
우리 모임은 젊은 여러분을 최대한 지원할 것을 약속합니다.
올 한 해 그동안 소극적이고 일회성에 그쳤던 영농지원책을 대폭 개선할 것입니다.체계를 갖추어 꾸준히 여러분의 뒤를 받쳐드릴 것입니다.y
그러니 여러분, 올 한 해 날아오릅시다.
어제를 만든 것은 우리들이었으되, 농촌의 미래는 오롯이 여러분의 것입니다.
더 많은 인재가 농업의 길을 선택할 수 있도록 농업이 경쟁력을 갖추고 자생의 길을 만들 수 있도록 올 한 해 여러분의 노력을 당부 드립니다.y
조촐한 행사와 식사가 준비되어 있으니 같이 즐겨주셨으면 좋겠습니다.끝으로 올 한 해 여러분의 성공과 농업의 부흥을 기도합니다.y긴 이야기 경청해주셔서 감사합니다.
2000년 00월 00일
면 리 이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