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_회사 사장 신년회 인사말(표현, 요구)

백설공주를 사랑한 왕자님
여러분 희망찬 새해 맞으셨습니까?y
저는 오늘 유명한 동화로 이야기를 시작할까 합니다.
여러분 모두 <백설공주> 읽어보셨죠?y
백설공주를 사랑한 난쟁이라는 연극도 유명한데요.
연극을 보면 백설공주를 사랑한 난쟁이의 마음도 참 애틋한데, 그런데 왜 백설공주가 난쟁이를 선택하지 않고 왕자님을 선택하셨는지 아십니까?
그건 바로, 난쟁이가 고백을 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좋아한다고 말하지도 않는데, 백설공주가 어떻게 그것을 알겠습니까?
반면 왕자님은 당당하게 고백을 하고 백설공주와 결혼을 하죠.
사람들은 콕 짚어 이야기해주지 않으면 모르는 것들이 참 많습니다.
콕 짚어 말해주지 않고도 몰라준다며 상처받는 사람들 역시 많죠.
여러분들도 혹시 난쟁이처럼 표현도 하지 않으면서 마음을 헤아려주기 바라는 사람은 아닌가요?
여러분들은 항상 표현하는 사람, 요구하는 사람이 되십시오.
회사는 여러분들이 필요로하는 모든 것을 제공을 할 준비가 되어있습니다.
여러분들이 연구를 하는 데 있어서 그 어떤 제약도 있어서는 안 되기 때문입니다.y
올해에는 여러분들이 좀 더 나은 환경에서 마음껏 연구를 해주기를 바라면 여기서 신년사를 마치겠습니다.y
고맙습니다.y
2000년 00월 00일
회사 사장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