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날_좋은 부모가 되기를

“국경일로 제정된 오늘을 우리의 아이들을 위하여 쓰고 계시는지요?
1년에 한 번뿐인 오늘을 위해 아이들은 벌써 벼르던 물건을 사달라고 조를지도 모르겠는데요.
이 세상의 무엇도 아이에게는 아깝지가 않지요?

어린 시절에는 부모님이 바쁘다는 핑계로 그냥 넘어가던 시절이 있었는데요.
우리 아이에게만은 오늘만큼은 좋은 아빠와 엄마로 기억될 순간을 남겨주고 싶어집니다.
가까운 곳으로 아이 손을 잡고 나들이를 떠나보세요.”

Advertisement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