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_계영배라는 술잔을 통하여

계영배(戒盈杯)라는 술잔이 있다.
계영배에 술을 70% 이상 따르면 술이 전부 빠져나간다고 한다.
나는 인생도 계영배처럼 살아야 한다고 생각한다.
말하고 싶은 것의 70%만 말하고, 행동하고 싶은 것의 70%만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갖고 싶은 것도 70%만 갖는 것으로 만족해야 한다.
과유불급(過猶不及)이라, 넘치는 것은 모자람만 못하다.
– 오명 건국대 총장, ’30년 후의 코리아를 꿈꿔라’에서

욕심이 과하다 보면 무엇이든지 잃기 쉽다는 말을 떠올려야 합니다.
그러므로 가득 차기를 바라기보다 모자란 것에 감사하며 가진 것에 만족할 줄 알아야 하겠습니다.

욕심을 부리다 보면 자연히 객관적인 시각이 결여되어 그릇된 결정을 내리기 쉽습니다.

욕심을 버리고 더불어 베푸는 삶을 지향하며 사는 것에서 행복이 비롯될 수 있음을 알아야 합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