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_과거의 실패를 불평하기보다

10년 전쯤 내가 월마트 창업자인 샘 무어 월튼(Sam Moore Walton)의 천재성에 대해 한마디 해달라고 부탁하자 월 마트의 당시 CEO 데이비드 글래스는 이렇게 말했다.
“실패에 대한 두려움이 전혀 없습니다.
” 당시 월튼은 아직 살아있었고, 나는 뉴욕 모호텔에서 열리는 조촐한 파티에서 그를 소개하기로 되어있었다.
글래스가 한 말을 좀더 살펴보자.

“샘은 실패하고 나면 다음 날 아침에 웃는 얼굴로 출근해서 이렇게 말합니다.
‘이 아이디어가 잘못된 걸 알았으니까 다음 아이디어를 시도해 봅시다.” 그렇다고 그가 부주의하거나 적당히 넘어가는 성격이라는 뜻은 아닙니다.

단지, 그가 불같은 열정으로 행하는 ‘멋진 시도”를 좋아한다는 말입니다.
그러한 시도가 실패하면 전보다 더 큰 열정으로 새로운 시도를 모색합니다.

그는 과거의 실패에 대해 불평하는 데 1분도 허비하지 않습니다.

– 톰 피터스, ‘미래를 경영하라”에서
과거는 이미 지나가고 없습니다.
단지 거기서 얻을 수 있는 것은 실패의 원인을 분석하여 성공의 발판으로 삼는다는 점입니다.

또한, 실패한 것에서 나를 돌아보고 기필코 이루고 말겠다는 집념과 열정을 얻어야 합니다.

마냥 주저앉아 있다가 정말 실패로 끝날지도 모르니까요.
나는 반드시 성공하고 말 것이라는 긍정적 사고를 잊지 마시길 바랍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