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_나치 수용소에서 살아남은 이유

나치 수용소에서 끝까지 살아남은 사람들은 가장 건강한 사람도, 가장 영양상태가 좋은 사람도, 가장 지능이 우수한 사람도 아니었다.
그들은 살아야 한다는 절실한 이유와 살아남아서 해야 할 구체적인 목표를 가진 사람들이었다.
목표가 강한 의욕과 원동력을 지속적으로 제공했기 때문에 살아남을 수 있었던 것이다!
– 빅터 프랭클, ‘죽음의 수용소’에서

궁극적인 목표가 자신에게 제공되지 않는 한 자신이 살아야 할 이유를 찾지 못하게 될 것은 분명한 일입니다.

상상도 못할 만큼의 핍박과 억울함 속에서도 자신이 끝까지 살아남아야 하는 목표가 구체적일수록 그들은 생존할 확률이 높아졌던 것입니다.

비전이 이끄는 삶은 최악의 조건 속에서도 한 줄기 빛처럼 자신을 인도하는 희망이었습니다.

당신은 인생의 희망을 찾은 사람입니까?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