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_살아 움직이는 관리자란

상사가 현장에 전화를 걸어 매출이 얼마나 되는지 등의 데이터를 달라고 하는지, 아니면 현장에서 “도와달라, 지원해달라”는 전화가 상사한테 오는지를 살펴보라.
만약 전자면 그 사람의 자리는 위험하다.
그 상사는 부하직원을 통제하려는 사람이다.

두 번째 사람이라면 안심해도 좋다.
관리직의 유일한 목적은 현장을 지원하고 게임에서 이길 수 있도록 제반 도움을 주는 것이다.
– 잭 웰치 회장, KBS 대담 프로에서

살아 움직이는 관리자는 직원에게 단순히 앉아서 결과물의 보고를 받고자 함이 아니라 조직원을 돕고 적절한 때에 현장에 투입할 수 있는 사람입니다.

역으로 생각하면 조직원에게 매출 결과나 통계 보고서만 제출하라고 한다면 그 관리자는 일을 제대로 하고 있지 않은 겁니다.

나는 어떤 관리자이며 어떤 조직원에 해당하는지 한 번 점검해 볼 때입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