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_왜 그러한지 다섯 번은 물어야 한다

다섯 번은 왜라고 물어라..
대다수 사람들이 다섯 번의 왜라는 순차적 탐색 방법을 이용할 때 답을 쉽게 찾아낼 수 있다.
도요타 직원들은 아래와 같이 다섯 번을 묻는다.

첫째, 왜 그런가?
둘째, 이 정도로 괜찮은가?
셋째 무언가 빠뜨린 것은 없는가?
넷째, 당연하게 생각하는 것들이 정말 당연한 것인가?
다섯째, 좀 더 좋은 다른 방법은 없는가?
– 도요타 기술자 타이이치 오노

‘왜?’라는 질문들을 스스로에게 던지며 새로운 것을 기대하고 창조해내는 능력을 키울 수 있음을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이는 한 번에 의사결정을 유도하는 것보다 더 번거롭고 신경쓰이는 일일지 모르지만 답을 도출해내는 데 해답에 가까운 근사치를 낼 수 있다는 점에서 유용한 방법입니다.

문제해결을 위해 스스로 집요하게 질문에 대한 답을 찾아가는 이러한 모습은 도요타를 일류의 기업으로 성장시키는 원동력이 되었습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