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_주인의식과 남을 돕는 손길을 가지라

임원이 되기 전까지는 항상 회사의 주인이라고 생각했다.
한 번도 직원이라고 생각하지 않았다.
이것이 주인의식이다.

경영자가 된 지금은 오히려 스스로를 직원들을 섬기는 머슴이라고 생각한다.
직원을 돕는 역할을 하는 것이 즐겁다.
이것이 머슴정신이다.

CEO가 머슴이 되면 직원들이 주인이 될 수 있다.
– 하나투어 권희석 사장

자신이 어디에 있든지 주인의식을 소유하고 있다면 그 사람은 성공의 가능성을 아주 많이 가지고 있다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자신이 주가 되어서 스스로 일을 찾아 할 것이며 기업이 어려운 지경에 처하게 되면 발 벗고 나설 것이기 때문입니다.

또한, 이러한 생각은 어느덧 성공하여 높은 자리에 위치하게 되었을 때에는 오히려 낮아지는 마음을 가져야 한다고 조언하고 있습니다.

주인의식과 겸손하고 남을 돕는 손길을 가졌을 때 진정으로 성공할 수 있음을 알아야 합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