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환영사_교생 선생님 교장 선생님 환영 인사말(예행연습, 현장)

환영사_교생 선생님 교장 선생님 환영 인사말(예행연습, 현장)

현장 분위기를 익히는 시간
안녕하십니까? 예비 교사 여러분을 맞는 오늘은 그 어느 때보다 흐뭇합니다.
먼저 우리 중학교에 와주신 젊고 패기 넘치는 선생님들 모두 환영합니다.y
앞으로 여러분이 우리 학교에서 보낼 한 달은 길게 보면 한없이 길고, 짧다면 촌음과 같이 짧은 시간입니다.
그 시간을 어떻게 활용하는지에 따라서,
교생 실습시간은 여러분의 내일을 만드는 시간이 될 수도,
아무것도 배움 없이 신선놀음하듯 허송세월하는 시간이 될 수도 있습니다.
오늘 처음으로 학교 현장을 보시니 감회가 어떠셨는지 궁금합니다.
생각과 많이 달라 놀라셨겠지요?
그야말로 이상과 현실의 괴리를 느끼셨을 것입니다.
이렇듯 그간 머릿속으로 학생들을 생각하고, 교직의 길을 다짐하는 것과
직접 교육 현장에 와서 학생들과 호흡하며 자신만의 수업을 해보는 것은 하늘과 땅의 차이가 있을 것입니다.y
이데아로서의 교육, 이데아로서의 학교가 아닌,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교생 실습시간은 그래서 귀중한 것이지요.y
이번 한 달간은 여러분이 자신의 날개를 갈고 닦고 예비하는 예행연습이 되었으면 합니다.물론 그 과정에서 고충도 있을 것이고 때론 좌절도 찾아올 것입니다.
하지만 그 모든 것, 여러분만의 비상을 위한 소중한 시간들임을 잊지 마십시오.
익힐 습자를 상형문자로 해석하면 어린 새가 날개를 퍼덕여 스스로 나는 법을 배움이라 합니다.
이곳에서 선배교사들의 수업을 참관하며 현장 분위기를 익히고 자신의 단점을 발견하여,
후에 더욱 좋은 선생님으로 거듭나기 위한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선생님 일동은 물심양면으로 비상을 준비하는 여러분을 도울 것을 약속드립니다.
혹여나 불편한 점, 애로사항 있다면 언제든지 여러분을 총괄하는 선생님에게 말해주십시오.y
혹 그 선생님 선에서 해결 안 되는 일이라면 제가 직접 나서서라도 여러분을 돕고, 여러분이 계시는 한 달 동안 불편함 없도록 노력할 것입니다.y
오늘 교직의 길에 첫 발을 내딛은 여러분을 다시 한 번 환영합니다.y
한 달 후 송별회에서 한 점 아쉬움 없도록,
최선을 다해 배우고 익히십시오.y
경청해주셔서 감사합니다.y
2000년 00월 00일
중학교 교장 선생님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