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영사_신입사원 환영식 환영인사말

다르기에 아름답습니다.
여러분 반갑습니다.그리고 합격을 축하합니다.
거리 곳곳에 화려한 빛으로 피어난 꽃 덕분에 불어오는 바람결에 꽃 향이 묻어 있는 것처럼 느껴지는 4월입니다.y
1년에 단 한 번 볼 수 있는 꽃들의 향연이기에 이 시기만큼은 여러분이 즐길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가까운 곳에서도 벌써 벚꽃축제가 한창입니다.여의도만 가더라도 주말마다 가족이나 연인과 꽃을 구경하려는 사람들로 가득하다고 합니다.봄은 순간 피었다 고개를 떨어뜨리고 마는 꽃처럼 짧아서 더 아쉽고 더 아름다운 계절이 아닌가 합니다.
봄꽃의 모양이 하나씩 다 다름에도 조화를 이루며 아름다움을 뽐내는 것처럼 우리가 사는 세상도 마찬가지입니다.세상은 서로 다른 사람들이 모여 살고 있기에 다양하고 재미있는 것이 아닌가 생각합니다.나와 똑같은 사람들로 가득한 세상이란 생각만으로도 재미없지 않습니까?
간혹 어떤 회사에서는 다양함보다는 일회성을 더욱 강조하기도 합니다.하지만 우리 회사는 여러분의 다양성을 존중합니다.때때로 주변 사람들이 모두 자신과 같기를 바라고 있지만, 다르기에 지루하지 않고 다르기에 발전할 수 있는 세상이라고 생각합니다.
너무나 다른 개성이 뭉쳐 한 자리에 서 계신 여러분, 여러분에게 거는 기대가 상당히 큽니다.여러분과의 만남을 기다리는 저만큼이나 여러분은 신입사원을 뽑는다는 공지를 처음으로 확인했을 때부터 최종합격자 명단에서 본인의 이름을 확인할 때까지 마음 졸이며 하루하루를 보냈을 테지요.이렇게 만나게 되어 너무 반갑습니다.y
우선 엄청난 경쟁률을 이겨내고 이 자리에 있는 여러분께 축하의 인사를 먼저 드리고 싶습니다.여러분같이 훌륭한 인재들이 우리 회사에 들어오게 되어 기쁘고 그런 여러분을 만난다는 생각에 저도 여러분만큼이나 어젯밤에 쉽게 잠들지 못했습니다.
이제 여러분은 또 다른 출발선에 서 있게 됩니다.
지금까지는 회사에 들어오기 위해 달렸겠지만, 이제부터는 맡은 업무에서 성과를 내기 위해 달리는 새로운 달리기를 시작해야 합니다.
새로운 달리기의 출발선에 앞서 각자의 다짐과 목표를 하고 있으리라는 생각이 듭니다.저 역시도 처음 회사에 입사할 때 꿈과 포부가 아주 컸습니다.하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그 꿈과 포부가 흐려지는 자신을 발견할 때마다 스스로 채찍질을 하기도 합니다.
여러분 역시 지금 가지고 있는 목표와 다짐을 끝까지 품고 가시는 분은 많이 없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여러분은 앞으로 성공보다는 실패하고 좌절할 일이 더 많을 것입니다.하지만 그 과정을 통해서 여러분의 목표와 각오는 더 단단해질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y
늘 초심을 잃지 않는 열정 가득한 사원이 되어 주십시오.함께 일 할 수 있게 되어 반갑습니다.
2000년 00월 00일
사원대표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