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시문_대학교 입학식 강사 훈시문(김연아)

김연아 인생의 이야기.
2010년 2월 대한민국을 넘어 전 세계를 뜨겁게 만든 소녀가 있습니다.
세계 최정상에 선 스무 살의 피겨스케이터 김연아 입니다.
피겨의 불모지 대한민국에서 피겨에 대한 무한한 관심을 이끌어낸 김연아, 그녀가 말하는 김연아의 삶은 어떤 이야기가 있을까요.
2분50초의 쇼트 프로그램과 4분10초의 프리 스케이팅, 그 눈부신 7분을 위해 13년 동안 하루 8시간 이상의 훈련을 견뎌온 김연아의 무대 뒤 이야기.
포기하고 싶을 때마다 한 번 더 라고 외치며 다시 일어서고, 정상에서조차 새로운 목표를 설정하는 열정과 도전 본능은 오늘날의 그녀를 있게 했습니다.
피겨 퀸이라는 수식어는 미완의 자신을 사랑하고, 내일을 향해 쉼 없이 뛰어오른 꿈과 노력의 대가일 것 입니다.
7살 처음 스케이트 화를 신었을 때부터 초등학생 시절 트리플 5종 점프를 소화하기까지, 반복되는 훈련과 때때로 찾아오는 힘겨운 부상을 극복하고 매번 세계신기록을 경신하며 피겨 퀸으로 우뚝 서기까지의 김연 아는 자신의 이야기를 가지고 있을 것 입니다.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를 매혹시킨 스케이터 김연아 입니다.
세계를 사로잡은 카리스마 넘치는 무대 뒤에 숨겨진 솔직하고 때론 가슴 뭉클한 이야기를 무겁지 않게, 소녀의 감성 그대로 밝고 솔직하기도 합니다.
김연 아는 스무 살밖에 되지 않지만, 그중 절반 이상을 피겨스케이팅을 하며 살아왔다.
그 소녀가 벅찬 눈물을 흘리며 활짝 웃기까지 얼마나 많은 노력을 하고 방황하며 힘들어했는지, 그러면서도 참으로 긍정적으로 스스로에게 힘을 주고 꿈을 잃지 않았는지 자신이 가진 재능에 안주하지 않고 노력을 거듭하는 그녀 인생의 이야기는 성숙한 어른보다 어린 김연 아에게 존경의 박수를 보내게 됩니다.
모든 사람들이 무대 위의 김연 아는 눈빛 하나하나, 표정 하나하나가 살아 있다고 말합니다.
그렇다면 무대 뒤에서 만나는 김연 아는 어떨까요.
무대 뒤 그녀는 처음에는 낯을 가리지만 친한 사람에게는 짓궂은 장난치기를 좋아하고, 링크장이 떠나갈 정도로 호탕하게 웃으며, 재잘재잘 수다 떨기를 좋아하고, 인터넷 검색을 즐기는 발랄한 스무 살 소녀였습니다.
7분을 위해 노력한 13년.
화려함 뒤에 감춰진 노력의 산실.
음악과 하나가 되기 위해 반복하여 연습하고, 표정 연습까지 놓치지 않았기에 세계챔피언 김연아가 탄생할 수 있었겠지요.
부상 때문에 연습할 수 없고, 그래서 울어야 했던 많은 시간과 눈물, 무대에 오르기 전 홀로 겪어야 하고 참아내야 했던 부담감 역시 그녀는 가감 없습니다.y
김연아 서럽다는 것은 무대 위의 화려한 김연아가 아니라, 가방 속에 군것질거리를 숨겨놓고 몰래 먹었던 깜찍한 소녀 김연아, 몸의 고통을 참아내며 반복적으로 연습을 하는 연습벌레 김연아, 무관심 속에 있던 스포츠에 온 국민을 열광하게 만든 피겨 퀸 김연아 입니다.
이제 김연 아는 세계 최고의 스케이터를 넘어 자신이 하는 일을 즐길 줄 아는 행복한 스케이터로 진화하고 있습니다.
김연아를 보면서 많은 사람들은 따뜻하고 긍정적인 기쁨과 설렘을 느꼈고, 희망을 가졌습니다.
김연아의 인생 이야기는 꿈을 향해 한 걸음씩 나아가는 우리 시대 성장의 역할모델이 돼줄 것이며, 결코 포기하지 않는 도전과 꿈은 모든 이에게 좋은 선물이 될 것입니다.어린 소녀가 꿈을 꾸고 이루었듯이, 꿈이사람을 얼마나 위대하게 만드는지 여실히 알 수 있습니다.y
그녀는 말합니다.
선수로서 성공했다고 해서 인생에서 성공했다고 말할 수는 없다.하지만 분명한 것은 그녀는 아직 스무 살이고, 앞으로 남은 인생이 더 길다는 것이다.
나에게는 지금의 자리가 인생 성공으로 가는 첫 출발점이 될 것이기에, 하고 싶은 일도 이루고 싶은 일도 아직 많다.
나는 성공한 스포츠 스타가 아니라, 끊임없이 성장하는 사람으로 기억되고 싶다.꿈을 위해 최선을 다해 달려가는 훌륭한 선수, 노력하는 인간 김연아로 기억되고 싶다.
김연아 인생의 이야기 어떻습니까.
작지만 당찬 김연 아는 자신 인생의 이야기가 있습니다.y
우리는 어떻습니까.y
우리는 우리의 인생 이야기가 있습니까.y
무엇인가 간절히 원하고 바라고 노력하고 힘써온적이 있습니까.
내 인생의 이야기를 만들어 보는것, 어떻습니까.y
경청해 주신여러분 감사합니다.y
2000년 00월 00일
대학교 입학식 강사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