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시문_자기치유 강연회 강사 훈시문(음악, 치유)

음악으로 마음을 치유하라
여러분 안녕하십니까.y
현대인은 스트레스로 많이 지쳐 있습니다.y
그리고 많은 관계를 맺어가기 위해 무리하고 때로는 상처를 받기도 합니다.
이렇게 끝도 없는 스트레스를 풀고 상처를 치유할 만한 방법을 한 가지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음악을 들으면 마음이 편안해집니다.
마음은 곧 뇌이기 때문에 음악은 뇌에 좋은 영향을 준다고 할 수 있습니다.
그 이유는 음악을 들음으로써 쾌감을 높이는 도파민과 세로토닌이 방출되기 때문입니다.
이들 물질의 방출로 인해 기분이 좋아지고 마음이 편해진다고 느끼는 것입니다.
음악의 이 같은 효과는 예전부터 알려져 온 것인데요.
구약성서에는 우울증에 걸린 사울을 다비데가 하프 연주로 낫게 했다는 이야기가 나오기도 합니다.
이러한 음악의 효과에 착안하여 음악 요법이라는 것도 행해지고 있습니다.
이것은 미국에서 생겨난 것으로, 전쟁 체험으로 인해 우울증에 걸린 병사들의 마음을 음악을 통해 개선하려 한 것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최근에는 다른 여러 치료 방법에도 도입되어 치매나 자폐증, 교통사고 등으로 지능장애를 입었을 때 행해지고 있습니다.
음악 요법에는 단순히 음악을 듣는 감상 요법뿐 아니라 직접 연주에 참여시키는 연주 요법도 행해지고 있습니다.
미국에서는 알츠하이머병 환자에게 음악 요법을 실시한 결과 증상이 개선되었다는 보고도 있습니다.
음악의 효과는 치료효과 뿐만 아니라 지능지수를 높여준다는 연구도 있습니다.
특히 모차르트의 두 대의 피아노를 위한 소나타 d장조 k448을 들으면 지능지수가 높아진다는 것입니다.
왜 꼭 이 곡만 그런지 그 이유는 알 수 없고 또 수학적인 지능지수에 한해서만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이렇듯 음악은 우리 뇌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뿐더러 병을 치유하거나 지능을 개선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순간 극한 스트레스를 받았다거나 화가 치밀어 오를 때는 생각을 멈추고 여유로운 음악 한 곡 들어보시는 게 어떠십니까?
이렇게 하루에 한 번씩 음악을 듣는 시간을 갖는다면 여러분의 얼굴엔 어느새 여유가 흘러 넘칠 것입니다.y
2000년 00월 00일
강사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