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개업_창업을 하는 선배에게

개업_창업을 하는 선배에게

“개업을 축하드려요, 형님.
요새 불경기라고 하더라도 형님 음식솜씨야 소문이 자자하니까요.
분명 돈을 왕창 긁어모을 수 있을 거예요.
인근에 이만한 가계도 없고 손님도 많은 편이고 일단 유동인구가 어느 정도 확보되었으니
남은 일은 입소문만 나면 되지 않겠어요?”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