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격려사_발표자 에너지의날 기념식 안부인사말

격려사_발표자 에너지의날 기념식 안부인사말

실천이 중요한 때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생각보다 빨리 찾아온 무더위, 그리고 생각보다 더 심해지는 무더위로 하루 내 에어컨을 비롯한 전력 사용량이 많아지는 요즘입니다.여러분 8월 22일이 에너지의 날이라는 사실을 알고 계시는지요?
2003년 8월 22일은 그해 전력소비가 역대 최고치를 기록한 날이라고 해요.그래서 에너지시민연대는 2004년부터 매년 8월 22일을 에너지의 날로 지정하고 미래를 위해 에너지절약과 신생에너지 확대, 보급이 절실함을 알리는 행사를 펼치게 된다고 합니다.
올해로 주년을 맞이하는 에너지의 날에는 전국적으로 기념적인 소등행사가 계획되어 있습니다.저녁 9시부터 5분간 전등 끄기를 시작으로 전력소비의 피크 타임인 오후 2시부터 3시까지 한 시간 동안 에어컨 끄기를 독려해서 실질적인 에너지 절감 효과를 내자는 목적입니다.
작년 에너지의 날 행사는 불을 끄고 별을 켜다라는 슬로건으로 진행되었습니다.
서울광장을 비롯해서 전국 17개 지역에서도 지역 에너지의 날 행사가 열려 전국 밤하늘을 불빛이 아닌 별빛으로 수놓았던 우리 나름의 기념식이고 축제였습니다.y
2004년을 시작으로 치러진 소등행사는 에너지절약의 공감대를 형성하는 상징적 효과와 함께 100만kw의 전력 수요를 절감하는 기념비적인 성과를 거두면서 이젠 범국민적인 행사로 자리 잡았습니다.
정부 산하 5만여 기관을 비롯해 기업과 단체, 시민이 적극적으로 동참해 2010년 에너지의 날 하루 동안에만 무려 75만 kw의 전력이 절약되었다고 합니다.그럼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여름 최대 전력수요량은 6884만kw로 지지난해보다 3%나 늘어난 수치랍니다.
지구 대기 상에 온실가스가 증가하면서 지구 밖으로 적외선 복사열이 적게 빠져나가, 마치 비닐하우스에 있는 것처럼 더워지는 현상을 지구 온난화라고 합니다.지구는 하나의 유기체이기 때문에 갑자기 온도가 상승하거나 하강하면 사람의 몸처럼 이상이 생기기 마련이에요.각 지역의 평균온도와 강수량을 급격히 변화시켜 영화 투모로우에서 가정했던 빙하기 같은 극단적인 예측까지도 가능케 합니다.그만큼 지구 온난화는 더 이상 영화 속 이야기가 아닌 실제상황이랍니다.
우리를 위협하고 있는 또 다른 에너지 위기는 우리가 얻는 대부분의 에너지인 화석연료가 고갈되고 있는 것입니다.우리가 지금처럼 에너지를 쓰면 석유는 40년, 천연가스는 60년, 우라늄은 50년, 석탄은 200년쯤 지나면 없어지게 된다고 합니다.
이처럼 이제는 에너지 절약을 위한 우리의 실천이 중요한 때입니다.
작은 생활 속 실천으로 에너지 절약을 실천할 수 있기에 모두 동참하시기 바랍니다.
2000년 00월 00일
발표자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