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격려사_제당 영업팀장 회의시간 격려인사말

격려사_제당 영업팀장 회의시간 격려인사말

각오를 새로이 하여 역경을 헤쳐 나가는 우리가 되었으면 합니다.
제당 영업 2팀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4분기의 첫 달이 돌아와 이제 올해의 남은 시간을 생각해 보게 되는데요.
단풍잎이 떨어지는 완연한 가을이 우리 앞에 고개를 내밀고 있습니다.
추석을 지냈으니 이제 남은 것은 온전히 겨울이자 연말을 맞이하는 일이 되겠지요?
세월이 참 빠르다는 생각을 합니다.
하루는 길게 느껴지는데 일 년이라는 시간은 정말 눈 깜박도 하기 전에 훅 지나감을 실감하게 되는 때가 아닌가 싶습니다.
풍성한 한가위 후에 맞이하는 때라 마음에 조급함이 생기기 마련이지요?
또한 첫 눈이 언제 올지 손꼽아 기다리게 되는 때이기도 합니다.
이렇듯 가을은 우리에게 설렘과 회고와 정리의 시간이 도래하였음을 알려주는데요.
속도를 붙여 올해 목표했던 바를 모두 이루는 저와 여러분이 되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제가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계절이 있는데 바로 가을입니다.
여름은 무척 무덥고, 겨울은 매섭게 춥고, 가을은 무엇을 하든 날씨에 구애받지 않게 많은 일을 할 수 있어서 말입니다.
도시를 알록달록 물들이는 가로수 단풍잎도 예쁘고, 파랗고 깨끗한 하늘에 하얀 뭉게구름 두둥실 떠가는 모습이 어여쁘기만 합니다.
커피 한 잔에 여유를 선물하기도 하며 우리로 하여금 삶의 깊이에 대해 생각해보라고 기회를 주는 계절이 아닌가 싶습니다.
그래서 저는 가을을 사랑하는 한 사람이 되었는데요.
추운 겨울을 기다리는 마음으로 후회와 아쉬움을 남기지 않기 위하여 오늘 하루도 힘을 내어 업무에 집중하는 여러분이 되었으면 합니다.
윌리엄 해즐리는 우리를 단련하는 것들에 관하여 이렇게 이야기한 바 있는데요.
번영은 위대한 교사이지만 난관은 더욱 위대한 교사다.
부유함은 마음을 풍요롭게 한다.
그러나 빈곤은 마음을 단련시킨다.
살면서 자신에게 닥치는 실패와 고난이 괴롭고 눈물 나는 것이 아니라 자신을 단련시킨다는 사실을 깨달아야 합니다.
물론 잠깐은 괴로울 수 있으나 빛나는 성공을 위하여 참고 인내하여 긍정적으로 바라보는 시각을 가져야 합니다.
우리 앞에 역경과 고난이 닥쳐 실패를 한다 하더라도 주저앉아 있을 수만은 없습니다.
자신이 자꾸 넘어지는 까닭은 곧 일어서야 하기 때문입니다.
모든 것을 뛰어넘어 성공을 자신의 것으로 쟁취하는 우리가 되어야 하지 않겠습니까.
여러분!
상반기 우리 영업 2팀의 실적은 그야말로 저조하였습니다.
하반기에 이르러 각오를 다지며 열과 성을 다하였다고 말할 수 있겠으나 실제적으로 그와 비교하였을 때에 얼마나 나아졌는지는 연말에 가 여실히 느끼게 되겠지요?
처음 우리 제당에 입사하였을 때에 가진 포부와 열정을 잊지 마십시오.y
부유한 것으로 인하여 자신을 안주하게 만들지 말며 보다 큰 꿈을 향해 나아가는 우리 영업 2팀이 되기를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2000년 00월 00일
영업부 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