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기념사_사막화방지의날 발표자 기념인사말

기념사_사막화방지의날 발표자 기념인사말

글로벌 세계 속에서 공생하며 살아가고 있습니다.
여러분, 안녕하세요?
봄을 느끼기도 전에 벌써 여름이 이만큼 온 것 같은 6월입니다.
날씨가 매우 더워졌습니다.이제 한여름이라 해도 믿길 정도의 더운 날씨가 연일 이어지고 있습니다.시원한 소나기라도 쏟아졌으면 좋겠는데 올해는 왜 이렇게 빗방울을 구경하기 어려운지 모르겠습니다.
습한 날씨가 연일 이어지다 보니 괜히 힘이 빠지는 6월입니다.
하지만 1년에 단 한 번 있는 여름이고, 이 여름이 지나면 가을이 더 소중해질 것이기에 지금 이 순간을 즐기시기 바랍니다.
6월 17일은 사막화 방지의 날입니다.
1994년 사막화 방지협약 채택일을 기념하기 위한 날입니다.
공식명칭은 심각한 한발 또는 사막화를 겪는 아프리카지역 국가 등 일부 국가들의 사막화를 방지하기 위한 국제연합협약입니다.
1970년대 초에 국제사회는 사막화가 세계적인 문제라고 보고 대책을 논의하기 시작했습니다.1992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개최된 리우회의에서 아프리카국가들의 국제적 차원에서 사막화 대책을 논의할 것을 발표했습니다.
국제교섭위원회의 5차례에 걸친 협상 결과, 1994년 6월 17일 프랑스 파리에서 사막화 방지협약이 채택되었습니다.이 협약은 기상이변과 산림황폐 등으로 심각한 한발이나 사막화의 영향을 받고 있는 국가들의 사막화를 방지하여 지구환경을 보호하는 것을 목적으로 합니다.주요 내용은 사막화 피해를 입고 있는 개발도상국에 사막화 방지에 필요한 지식과 기술을 제공하는 것입니다.
선진국과 개발도상국은 공통으로 양 다자협정을 맺어 사막화 방지 장기 전략을 수립하며, 빈곤퇴치전략과 사막화 방지 사업을 연계합니다.당사국은 양 다자간 재정체계와 협정을 통하여 재원을 마련합니다.선진국은 아프리카국가를 포함한 피해국의 사막화 방지활동을 지원하고, 실질적 규모의 자금 및 원조를 제공합니다.
또한, 피해국에서 사막화 방지 기술을 습득할 수 있도록 돕습니다.피해국은 능력 범위 내에서 재원을 마련합니다.각국은 사용 가능한 모든 재원과 재정체계를 활용합니다.
사막화 방지는 한 나라의 힘만으로는 어렵습니다.그리고 사막화 현상이 한 국가에서 발생한다고 하더라도 그 여파는 주변국으로까지 퍼져 나갑니다.우리는 글로벌 세계 속에서 서로 공생하며 살아가고 있습니다.주변국으로 피해를 주지 않기 위해서라도 사막화는 꼭 막아야 하는 악의 근원이라는 점을 명심하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2000년 00월 00일
발표자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