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기념사_장애인의 날 기념 인사말

기념사_장애인의 날 기념 인사말

연설자 : 대통령 이명박
제 목 : 제29회장애인의 날 기념사
y
여러분, 반갑습니다.장애인의 날을 맞아, 어제 우리 내외는 일산에 있는 복지 시설을 방문했습니다.중증장애인들과 잠시나마 함께 마음을 나누고 돌아왔습니다.서울시장 시절부터 특별한 관심을 가지고 장애인 전용택시를 만들고, 지하철역 엘리베이터를 만드는 등 많은 정책을 폈지만 아직도 불편한 곳이 많은 것 같습니다.
최고의 복지가 바로 일자리라는 믿음으로 정부는 일자리 나누기와 추경 예산 편성을 통해 장애인 일자리를 더 많이 만들고 지키는 데도 온갖 정성을 다하고 있습니다.올해부터 국가와 지방자치단체의장애인 의무 고용비율을 2%에서 3%로 늘렸습니다.이렇게 되면, 1만 명 정도를 더 고용할 수 있고 앞으로 의무고용제도를 공기업과 민간으로도 확대해 나갈 것입니다.
최근 un의 장애인 관련 협약이 발효됨에 따라, 우리는 모든 생활영역에서 장애인의 권익을 보장해야 할 국제적 의무를 져야 합니다.4월부터는 장애인 차별금지법도 본격적으로 확대 시행됩니다.이처럼 정부는 장애인을 위한 제도와 법을 만들고, 자활과 복지증진을 위해 애쓰고 있습니다.
사랑하는 장애인 여러분, 장애인을 위한 시설도 중요하지만 더 중요한 것은 장애인에 대한 편견을 없애는 것입니다.나 자신도 장애인을 자주 만나면서 그 편견이 없어졌습니다.장애를 가지고 있다는 이유로 차별하지 않는 성숙한 사회가 바로 선진일류국가입니다.장애인 비장애인 구분할 것 없이 행복하고 환하게 웃을 수 있는 따뜻한 나라를 만드는데, 우리 모두 힘을 모읍시다.
장애인 10명중에 9명은 후천적인 질병이나 사고로 장애를 입는다고 해 참으로 안타깝게 생각합니다.우리가 조금만 더 노력한다면 이를 많이 줄일 수 있을 것입니다.225만 장애인 여러분과 이들을 위해 애쓰시는가족들과 자원봉사자, 관련 단체 여러분들게 감사와 격려의 말씀을 전합니다.그리고 오늘 상을 받으신 분들께는 축하의 박수를 보냅니다.사랑합니다.여러분, 항상 건강하고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2009년 4월 20일
대통령 이명박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