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기타 시즌_고통스러운 수면 박탈

기타 시즌_고통스러운 수면 박탈

“바쁜 일상에 쫓기다 보니 충분한 수면을 취하는 것이 어려운 일이 되었습니다.
새벽에야 간신이 잠을 청하고 또 아침 일찍 일어나 삶의 현장으로 나오느라 수면은 언제나 부족합니다.
성인의 하루 수면 권장량은 말 그대로 권장량일 뿐입니다.

여러분은 얼마나 잠을 자지 않고 살 수 있으리라 생각하십니까?
충분한 수면을 하지 못하는 것은 굉장히 고통스러운 일입니다.
과거에 범죄자를 고문할 때 수면 박탈이 사용했을 정도로 수면 박탈은 견디기 어려운 것입니다.

그러나 충분한 수면이 건강한 하루를 만든다는 것을 잊지 마시기 바랍니다.
오늘은 밤의 길이가 가장 길다는 동지입니다.
여러분이 충분한 수면으로 건강한 삶을 살 수 있기를 바랍니다.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