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기타 시즌_성묘에 나서는 한식

기타 시즌_성묘에 나서는 한식

“한식의 전통을 보자면 이날은 불을 쓰지 않고 성묘를 다녀온다는 풍습이 있는데요.
현재는 그 의미가 퇴색되어 찬 음식을 먹지 않고 그냥 지나기도 합니다.
하지만 성묘에 의미는 지금껏 이어지고 있는데요.

날씨는 제법 완연하여 농사짓기에 적절한 날인 것 같습니다.
청명과 비슷한 시기라는 점에서 다소 반가운 마음인데요.
차츰 날씨가 좋아져서 화창한 날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