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기타 시즌_실외활동량의 증가

기타 시즌_실외활동량의 증가

“비로소 겨울이 마침표를 찍고 우리 곁에서 물러가고 있는 것 같습니다.
낮과 밤의 길이가 같아지는 춘분이 되고 보니 우리를 괴롭게 했던 겨울과 작별인사를 해야 하겠네요.
미운 정이 담뿍 들어서 보내기가 쉽지는 않지만 말입니다.

손발을 꽁꽁 얼게 하고 추운 날씨에 바깥 활동에 집중하지 못한 날들이었습니다.
하지만 이제는 봄이 왔으니 마음껏 실외활동량을 늘려도 좋겠습니다.
몸에 붙은 군살을 뺄 절호의 기회입니다.”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