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기타 시즌_연말이 다가오는 동지

기타 시즌_연말이 다가오는 동지

“연말이 점점 다가오고 있는 동지입니다.
다사다난했던 올해를 무사히 보낸 기념과 내년을 잘 부탁한다는 의미로 붉은 팥죽을 좀 들어야 하겠습니다.
올해는 그리 인상 깊게 좋은 일은 없었지만 또 그렇게 나빴던 일도 없었던 것 같습니다.

붉은 기운을 받아 내년 한해는 좀 좋은 일들로 가득하기를 바라봅니다.
시간은 우리를 기다려주지 않는데 언제 이렇게 연말이 가까워졌는지 모르겠습니다.
이제 조만간 올해를 다 보내버리게 되겠지요?”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