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기타 시즌_오늘 모습 그대로 한 해 이어 가길

기타 시즌_오늘 모습 그대로 한 해 이어 가길

“오늘은 1년 중에 가장 달이 크고 밝다는 정월대보름입니다.
여러분은 아침에 부럼은 깨물어 드셨습니까?
오곡밥은 챙겨 드셨지요?

설은 나가 쇠어도 보름은 집에 들어와 쇠어야 한다고 할 정도로 옛선조들은 대보름을 중히 여겼습니다.
지금은 그저 보름달을 보며 소원을 비는 일 정도로 끝나는 하루지만 과거에는 오늘 한해의 운수를 점치고 풍년을 기원하고 건강을 기원했습니다.
여러분도 오늘 하루 건강하고 알차게 보내시고 그 모습 그대로 한 해 이어가시기 바랍니다.
집에 돌아가 가족들과 함께 밤하늘에 뜬 보름달을 보고 소원을 비는 것도 잊지 마십시오.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