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기타 시즌_평범하고 소소한 일상

기타 시즌_평범하고 소소한 일상

“속담인 ‘한식에 죽으나 청명에 죽으나’가 생각이 나는 하루입니다.
뜻은 한식과 청명은 하루 차이가 나므로 어느 때에 죽던지 별 차이가 없음을 일컫는 말인데요.
생각해 보니 오십보백보와 일맥상통하는 면이 있네요.

오늘은 24절기 중의 하나인 청명입니다.
평범하면서 소소한 일상을 보내고 계신지 궁금합니다.
날씨가 화창하기에 봄이 온 것을 비로소 느낄 수 있는 날이기도 합니다.”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