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부부의날_염려가 병을 만드는 것이 아닌가

부부의날_염려가 병을 만드는 것이 아닌가

“이번주 주말에는 황사가 올 거라는 예보가 있었습니다.
황금같은 휴일에 불어오는 봄바람도 맑은 하늘도 구경할 수 없게 되었습니다.
황사에는 미세 먼지와 오염 물질들이 함께 들어 있어 이것이 몸속으로 들어갈 경우 건강에 해를 끼칠 수도 있다고 하더군요.

그래서 인지 마스크를 착용하고 외출한 사람들을 보는 것이 어렵지 않습니다.
하지만 어릴 적 황사에 대한 큰 기억이 없는 것을 보면 그때도 황사가 왔을 테지만 저는 그것에 별로 신경을 쓰지 않았고 저희 부모님도 크게 염려하지 않으셨던 듯합니다.
염려가 병을 만드는 것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나가서 황사를 온 몸으로 견뎌낼 필요는 없지만 너무 우려하고 걱정할 필요도 없지 않은가 생각됩니다.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