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송년_기뻐하고 즐거워할 것이 아니라

송년_기뻐하고 즐거워할 것이 아니라

“벌써 한 해를 마무리하는 시기입니다.
이맘때를 묵은해를 보낸다 하여 `송년`이라 부르지요.
그러나 지금은 끝이 아니라 또 다른 시작을 준비하는 시기이자 지난 기간 끝내지 못한 것을 다시 마무리하는 시기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그러기에 지금을 어떻게 보내느냐가 지금까지 어떻게 살아왔느냐를 결정짓는 것으로 생각합니다.
그저 끝남에 기뻐하고 즐거워할 것이 아니라 신중히 어제를 생각하고 내일을 다짐할 수 있는 시간이 되기를 바랍니다.
한 해 잘 마무리하시고 지금 여러분이 준비하는 내년이 올해보다 더 나은 한 해가 되기를 기원합니다.”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