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송년_연락할 명분

송년_연락할 명분

“생각해 보니 며칠 있으면 나이 한 살을 먹게 된다는 압박이 생기게 되는 때입니다.
이맘때가 되면 자신이 떠나간 사람 자신을 떠난 사람 자신이 울린 사람 자신을 울린 사람을 떠올리게 되기 마련인데요.
그리운 사람들이 새록새록 떠오르게 되는 날입니다.

한해를 정리하고 마감하는 때에 그동안 미루어두었던 사람들과 연락을 취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새해 복 많이 받으라는 연락을 한다면 받는 쪽에서도 흔쾌히 답변을 해 줄 것이니 말입니다.
명분이 생긴 마당에 주저해서 뭐하겠습니까.
생각난 김에 지금 전화기를 들어 가장 먼저 생각나는 사람부터 연락을 하시길 바랍니다.”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