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어버이날_풍수지탄

어버이날_풍수지탄

“여러분은 얼마나 자주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을 하고 계십니까?
쑥스럽다는 이유로 혹은 잊고 지낸다는 이유로 그 마음을 표현하지 못하는 우리를 위해 만들어진 날이 바로 어버이날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얼마 후면 어버이날입니다.

이날이 오래전에 제정되었음에 비추어본다면 부모님의 마음을 헤아리지 못하는 것은 어제오늘의 이야기가 아닌 듯합니다.
고사성어에 풍수지탄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부모에게 효를 다하려고 생각할 때에는 이미 돌아가셔서 그 뜻을 이루기 어렵다는 말입니다.

여러분이 후회하더라도 덜 후회하는 삶을 살기를 바랍니다.
어버이날 하루만큼은 부모님께 고마움과 사랑을 표현해 보시기 바랍니다.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