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연설문_애사심에 대한 사장의 인사말

연설문_애사심에 대한 사장의 인사말

세상에는 영원한 강자도, 영원한 약자도 없습니다.
사랑하는 가족 여러분!
10월이 되면서 날씨는 완연 가을 날씨를 자랑하고 있습니다.이제는 여름과 가까운 가을보다는 겨울과 가까운 가을이 된 것 같습니다.한층 서늘해진 날씨에 이제는 반소매로는 돌아다닐 수 없을 정도의 날이 되었습니다.빠르게 변화하는 계절을 보고 있노라면, 시간이 얼마나 급하게 흘러가는지 알 수 있습니다.우리 이 창립한 지도 벌써 반세기가 넘는, 60년이라는 시간이 흘렀습니다.y
우리는 해마다 창립 기념일이 되면, 지난 한 해의 발자취를 돌아보고, 미래의 도전을 위한 결의를 다져왔습니다.지난 2010년은 이 창립 된 지 만 60주년이 되는 해였습니다.이 비록 회갑을 넘기고 있지만, 아직도 30대 청년의 열정과 기백으로 끊임없이 새로운 도전을 거듭해왔습니다.
특히 지난해 불경기와 정권 교체의 혼란을 지혜롭게 극복하고 을 더욱 견실하게 발전시켜온 임직원 여러분의 능력과 업적을 높이 평가합니다.y
존경하는 임직원 여러분!
은 60주년 창립을 기념하면서, 견실한 중견기업의 연합을 이 지향할 목표로 제시하였습니다.올해에는 대한민국의 울타리 안에서 뿐만이 아니라 세계시장으로 진출하여 의 기업 연합이 지닌 가능성과 저력을 시험하고자 합니다.문명의 발달과 더불어 시장의 규모는 확대되고 유통은 가속화되어 오늘날 세계는 하나의 거대한 통일된 시장으로 형성되어 오고 있습니다.이제는 어떤 권력이나 국가도 이 흐름을 바꿀 수가 없게 되었습니다.우리 이 세계시장에서 글로벌 경쟁에 뛰어들어야 하는 것은 피할 수 없는 역사의 요청입니다.
세계 시장의 경쟁에서 앞서는 기업을 만들어나가는 주체는 임직원 여러분, 바로 우리입니다.세계화 시대에는 세계경영에 대한 안목을 갖춘 인재를 필요로 합니다.우리는 글로벌 기업을 창업하고 경영하는 개척자의 정신으로 재무장합시다.
견실한 중견 기업의 연합체로서의 이 세계 시장에서 그들과 어깨를 겨루는 글로벌 기업이 되도록 다 같이 힘을 모읍시다.
세상에는 영원한 강자도, 영원한 약자도 없습니다.더구나 급변하는 시장의 흐름은 승자와 패자가 하루아침에 뒤바뀔 만큼 변화무쌍합니다.시장을 지배하던 기업도 변화를 거부하고 기득권에 안주하면 일시에 지상에서 사라질 수 있다는 것을 우리는 보았습니다.또한, 변방의 이름 없는 기업도 변화에 유연하게 적응하고, 끊임없는 자기 개혁을 통해 경쟁력을 키워나간다면 머지않아 세계시장에서 두각을 드러낼 수 있다는 것도 여러 사례를 통해 알고 있습니다.이미 흘러간 물로 풍차를 돌리지 못한다는 말이 있듯이 기업과 기업경영인의 생명은 미래를 향한 개혁과 창의에 있다는 것을 다시 한번 강조하고 싶습니다.y
저는 여러분의 헌신적인 노력과 애사심 위에 세워진 의 61년 역사를 자랑스럽게 생각하며 그간 임직원 여러분의 노고에 진심 어린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앞으로 더욱 열심히 노력해주길 바랍니다.감사합니다.y
2000년 00월 00일
대표이사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