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웅변원고_우리말 웅변대회 참가자 웅변 원고(언어파괴)

웅변원고_우리말 웅변대회 참가자 웅변 원고(언어파괴)

언어 파괴는 세대 간 의사소통 단절을 낳는다
이 자리에 모이신 여러분!
저는 오늘 신조어로 인한 언어 파괴와 의사소통 단절에 대한 웅변을 하고자 이 자리에 섰습니다.y
최근 게임의 활성화와 클럽 사이트의 증가로 인해 네티즌들, 특히 10대 계층의 언어 파괴 현상이 극에 달하고 있습니다.
여러분, 네 게임 실력 완전 캐안습이던데 이 말이 무슨 뜻인지 아십니까?
캐안습은 눈물이 앞을 가릴 정도의 상태 즉, 안타까움이나 측은함을 나타낼 때 쓰이는 말입니다.y
요즘 블로그나 까페에 올린 글들을 보면 겨드랑이 털을 축약한 겨털, 야릇한 감정상태 표현하는 므흣, 완전 소중하다는 의미의 완소 등 많은 신조어들이 있습니다.
청소년과 누리꾼 사이에서 많이사용되는 신조어 중에는 유래를 알 수 없는 은어의 형태가 많습니다.
언어파괴가 자유롭고 새로운 창의적인 방법으로 표현하는 것으로서 그리 나쁜 것은 아니라고 하는 분도 계십니다.
하지만 여러분, 현재 벌어지고 있는 언어 파괴 현상은 이미 서로간의 의사소통이 불가능해지는 상황에 이르고 있습니다.y
자유롭고 창의적이고를 떠나서 서로 알아들을 수 있는 온라인상의 의사소통을 생각해야 하지 않을까요?
그럼 알 수 없는 외계어와 신조어들이 범람하면서 어떤 문제점이 생길까요?
청소년 사이에 잘못된 언어 습관이 고착화되면서 기성세대와 신세대간 대화의 단절 현상이 생기고 있습니다.
워낙 빠른 변화와 유행 탓에 같은 또래 집단에서조차 서로 이해하지 못하는 언어가 생길 정도입니다.y
여러분, 언어의 사회적 기능인 소통과 통일을 저하시킬 뿐 아니라 언어에 담긴 정신과 세계관의 파괴로까지 가게 된 원인이 누구에게 있겠습니까?
언어가 서서히 파괴되는 현상에 마치 공기의 가치를 발견 못하듯 무심코 지나간 우리 네티즌, 특히 유행에 적응하기 위해 어쩔 수 없이 글자를 파괴시킨 우리 청소년들에게 있지 않겠습니까.
언어 파괴의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먼저 우리말에 대한 애정과 관심을 가져야 합니다.y
우리가 계속 우리말을 마음대로 바꾸고 비속어와 외래어, 외국어, 은어 등을 지속적으로 사용한다면 우리는 아름다운 우리말을 잃게되고 한국인이라는 긍지와 자부심, 결국엔 한국의 문화마저 잃게 될 것입니다.
이러한 점을 해결하기 위해서 우리는 우리말의 소중함을 알고 아름답게 가꾸려는 생각을 가지고 ‘우리말 바로 쓰기’ 캠페인 등을 하여 우리말을 잘 보존해야 합니다.
아니면 우리들 자신 먼저라도 우리말을 바로 쓰는 것을 실천합시다.
청소년 여러분, 외래어, 은어, 비속어, 유행어는 자주 쓰다 보면 습관이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y
우리는 자기도 모르는 사이에 이런 말들을 많이 쓰고 있지 않은지 되돌아보고, 바르고 고운 말을 쓰도록 노력하자고 이 연사 두 손 모아 힘주어 힘주어 외칩니다.
2000년 00월 00일
웅변대회 참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