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이임사_초등학교 교장선생님 이임인사말(주인공과 중심)

이임사_초등학교 교장선생님 이임인사말(주인공과 중심)

목표를 이루어가며 세상의 주인공이자 중심이 되세요.
초등학교 학생 및 교직원 여러분 안녕하세요?
벚꽃이 하늘하늘 바람에 흩날리며 마치 겨울의 눈을 연상하게 하고 있습니다.
겨울처럼 추운 날씨가 아니며 예년보다 일찍 봄이 찾아왔다는 소식에 다들 기분이 들뜨고 좋으시지요?
이런 행복한 날에 불가피하게 자리를 마련한 점 송구하게 생각하는 바입니다.
여러분과 함께 했던 저는 이제 오늘로 추억의 한 페이지가 되어 다른 학교로 부임을 하게 되었습니다.
벚꽃이 하늘하늘 떨어지는 좋은 날을 맞이하여 여러분 앞에 아쉬운 작별을 고하는 셈인데요.
저를 기억해 달라는 말씀은 차마 드리지 못하지만 저를 떠올릴 때에 부디 좋은 이미지로 떠올려졌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오늘 저를 위하여 바쁘신 중에도 이렇게 참석해 주셔서 감사합니다.y
처음 이 학교에 부임 받아 햇병아리 어린 학생들을 만난 게 엊그제 같은데, 벌써 얼마 전 제자 한 명이 결혼을 한다고 주례를 부탁했습니다.
벌써 20년이 넘는 시간이 흘렀다는 사실에 또 한 번 놀랐습니다.
시간이라는 것이 참으로 빨리도 지나가는 것 같습니다.
본교 졸업생은 아니지만 저의 교직 생활이 그리 짧지 않았으며 아주 헛되지도 않았음을 실감한 순간이었습니다.
아마 오늘이 저에게는 그렇습니다.
떠나려고 보니 모든 것에 정이 들었음을 깨닫게 되었으며 제 인생을 통틀어 가장 행복한 시절이 아니었나 싶은데요.
떠나려는 발걸음이 무겁지만 저의 후임으로 오시는 분을 위하여 시원섭섭한 마음을 품은 채 떠나려고 합니다.
어린이 여러분은 이 나라의 보배요 기둥입니다.y
앞으로 우리나라를 이끌어 갈 주인공으로 교장 선생님이 떠나면서 여러분에게 꼭 해주고 싶은 말이 있습니다.y
첫째로 작은 일의 기쁨을 아는 사람이 되어야겠습니다.
작은 기쁨을 모르고 큰 기쁨만을 추구하는 사람은 어쩌면 응당한 노력 없이 결과만을 바라는 사람일 수 있습니다.
몇 년 후의 막연하고 거창한 계획이 아니라 매일의 생활, 당장 할 수 있는 구체적인 일을 계획하고, 목표가 분명할 때는 자기 속에 간직된 모든 에너지를 동원할 수 있게 됩니다.
둘째로 우리 어린이 여러분은 큰 꿈을 갖고 그 꿈을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여야 합니다.
큰 꿈을 위한 계획들은 우리가 실천 가능한 구체적인 것들로 세워야 합니다.
내가 할 수 있는 일이 무엇인가를 생각해 보고 그 길이 아무리 험하고 힘겹더라도 참고 견디며 끝내야 성공할 수 있습니다.
노력 없이는 이 세상 어느 누구도 성공할 수 없으니 말입니다.
김형환은 ceo 위기보다 강해져라에서 목표가 가지는 사람에 관해 이렇게 말을 하였는데요.
목표를 가진 사람은 도구를 가진 사람의 주인이다.
도구만 갖고 있는 사람은 목표를 가진 사람의 종이 된다.
노를 기가 막히게 잘 젓는 사공일지라도 자신의 목표를 갖고 있지 않다면 선장이 가자는 대로 가는 종이 된다.
반면 스스로 어디로 가는지 알고 있다면 선장과 대등한 관계가 될 수 있다.
목표가 이끄는 삶은 정처 없이 이 세상을 활보하는 것보다 더 이상적인 자아실현에 이바지할 수 있음을 알아야 합니다.
그것은 더 세부적이고 구체적으로 자신을 이끌어주는 역할을 할 것입니다.
그것은 마치 어둡고 깜깜한 밤에 자신을 밝혀주는 등대가 될 것이요, 안개만 자욱한 꿈에서 깨어나 생생한 현장감이 감도는 현실로 자신을 인도하는 열쇠가 될 것입니다.
목표가 없이 방향을 상실하여 인생의 중요하고 가치 있는 것을 실현하고자 노력하는 것을 포기한 사람이 있습니다.y
그런 사람의 전철을 밟고자 하는 우리 초 어린이들이 결코 아니리라 믿습니다.
우리 초등학교 학생들이 당당히 우리나라를 빛낼 수 있는 사람으로 자라주기를 기도하며 저는 이만 물러가려고 합니다.
말씀드렸던 당부의 말을 잘 지켜 훌륭한 사람이 되어 주세요.감사합니다.
2000년 00월 00일
초등학교 교장선생님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