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출산_임신한 친구에게

출산_임신한 친구에게

“임신 4개월이라고 하니 어쩜 이리도 좋을 수가 있니.
더불어 서로의 경사를 챙길 수 있는 좋은 친구가 되기를 바라.
좀 일찍 알려주지 그랬어.
하긴 저번처럼 유산될까 봐 노심초사한 마음을 내 모르는 바는 아니다.
그럴 만 했으니 아무에게도 말하지 않았을 거야.
무사히 출산해서 야무지게 한턱 쏴라.”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