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출산_임신한 친구에게

출산_임신한 친구에게

“임신을 하게 되었다니 정말 축하해.
결혼 5년이 되어 가는데 소식이 없어서 마음고생이 오죽했니.
쌍둥이까지는 바라지도 않으며 건강한 아이가 태어났으면 해.
아이 둘 키우며 배우는 건데 부모가 되어야 부모 마음을 알겠더라고.
성인이 된다고 해야 할까.
비로소 다른 사람을 이해할 수 있는 마음이 되는 것 같아.”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