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훈시문_중학교 교장선생님 소풍인사말

훈시문_중학교 교장선생님 소풍인사말

행복한 학교를 만들기 위하여 믿음과 사랑을 공고히 해야 합니다.
중학교 학생 여러분, 안녕하세요.
가을 소풍을 떠나기에 더할 나위 없이 좋은 날씨입니다.
딱 오늘의 행사를 감지하기라도 하듯 하늘은 높고 푸르며 10월의 가을이 우리를 반기고 있습니다.
우리를 매료시키며 적당히 선선하게 불어오는 바람은 여러분의 창작열에 불을 붙여줄 것입니다.
여러분만큼 선생님들도 들뜨고 설레지만 여러분의 오늘 일정과 무사고를 위하여 긴장을 늦추지 않을 예정입니다.
모쪼록 가을 소풍을 만끽하며 오늘 하루만이라도 학교 밖에서 체험학습을 한다 생각하고 임해주었으면 하네요.
여러분은 무궁무진한 기회와 가능성을 가지고 있는 인재들입니다.
청운의 꿈을 안고 우리 중학교에 입학을 하였을 텐데요.
그에 걸맞은 바람을 충족시키고 여러분의 원하는 고등학교로의 진학을 위하여 열린 진학상담실은 개방을 하고 있습니다.
간혹 잊고 있는 학생도 있는데 혼자 고민하지 말고 열린 진학상담실을 찾아준다면 한시름 마음이 가벼워질 것입니다.
진학에 관련한 질문이나 인생 고민에 관한 그 어떤 것도 상관이 없습니다.
여러분을 무겁게 짓누르는 걱정과 근심, 고민을 줄여나가 행복한 학생이 다니는 명문 중학교를 만드는 일이 목표이니 말입니다.
여러분이 행복해야 진심으로 교사들도 행복할 수 있습니다.
오늘은 특별히 가을 소풍을 숲으로 왔으니 뒷정리도 잘하고 오늘 하루만큼은 걱정을 모두 버리고 즐겁게 즐기다 갈 수 있었으면 하네요.
더불어 여러분에게 항상 믿음과 희망, 사랑을 주는 이들을 기억하였으면 합니다.
주역에 보면 이런 말이 있습니다.
부모는 믿음과 위엄을 바탕으로 엄하게 자녀를 길러야 한다.
그러다 보면 당연히 어려움도 따르고 후회도 생긴다.
자녀는 불만이 쌓여 반항하게 되니 어려움이 있고, 자녀에게 살갑게 사랑을 표현하지 못했으니 부모 스스로 후회가 생긴다.
하지만 엄격하게 길러야 자녀의 앞길이 트이고 마지막이 길하다.
부모는 자녀에게 엄한 스승이 되어야 합니다.
이 세상이 결코 호락호락하지 않으며 자신이 잘못하는 것에 대해 책임질 줄 아는 법을 배워야 하는 것입니다.y
어떻게 보면 이러한 방법이 부모와 자녀의 사이를 친밀하지 못하게 만드는 일이 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그 안에는 자식이 잘 되기를 바라는 염원과 믿음이 존재함을 우리는 잊어서는 안 됩니다.
교사들도 마찬가지입니다.
학생들이 잘 되기를 바라며 세상에 나아갔을 때에 적응을 잘할 수 있도록 인도해주는 역할을 해야 한다고 합니다.
다소 엄격하고 또한 친근하며 열린 마음을 가질 수 있는 이유도 이에 기반을 한 것이겠지요.
학생이 없는 학교는 상상할 수 없으며 학생만 덩그러니 남은 학교도 있을 수 없습니다.
여러분의 미래를 보다 멋지게 만들기 위하여 우리 모두가 노력해야 함은 분명합니다.
가을 소풍날 너무 말이 길어졌는데 사랑과 믿음만이 우리의 정을 공고하게 만들 것입니다.
함께 행복한 명문 중학교로 만드는 데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여나갑시다.
감사합니다.
2000년 00월 00일
중학교 교장선생님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