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ents Off on 3분스피치_자기계발 강연회 강사 3분스피치(다이어트)

3분스피치_자기계발 강연회 강사 3분스피치(다이어트)

다이어트 자신의 몸을 학대해서는 안 됩니다.
몸의 살을 빼라.
어느덧 우리 사회에서 가장 강력한 구호 가운데 하나가 돼버린 살빼기는 초등학교 어린이에게까지 무거운 고민을 안겨주고 있습니다.
날씬한 몸이 아름답다고 여기는 풍조는 뚜렷한 근원도 없이사람을 가늠하는 하나의 기준이 돼버린 모양입니다.y
모든 매체들은 다투어 어떻게 살을 뺄 수 있는지 알려주면서 최신 정보를 제공하는 데 골몰하고 있고, 동네 어귀에서도 파워워킹을 하는 사람들을 만나기란 어려운 일이 아니지요.
게으름을 버리지 않고도 살빼기를 원하는 사람들, 음식을 적게 먹거나 아예 거부해 몸으로부터 살을 떼어내려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가장 심한 예는 아예 몸을 열고 살의 일정부분을 덜어내는 일을 기꺼이 선택하는 경우 입니다.
많은 살을 빼는 데 성공한 몇 사람들은 그들이 보여준 인고의 노력과 더불어 성실함으로 여겨지는 생활의 태도 때문에 우리 사회는 그들을 칭송 하곤 합니다.
그들의 성공담은 전국을 떠돌아 너나 할 것 없이 몸단련을 유행시키기도 합니다.
그들은 가혹한 자기 절제를 통해 몸을 다듬은 공통점이 있습니다.
그들의 몸은 그런 전제 때문에 아름답습니다.y
다이어트와 관련돼서 우리가 우리의 몸을 못살게 구는 모든 행위들은 양 극단에 머물고 있는 것처럼 보입니다.
음식을 적게 먹는 습관은 포식과 걸식증에 걸린 현대인의 생활에서의 자기 건강관리법이 되버렸고, 우리는 우리도 모르는 사이 너무 많이 먹고 있습니다.
하지만 소식과 절식이 너덜거리는 몸을 추스르는 방식으로 받아들여지지 않고 빼어난 몸의 형태를 위해 취하는 극단적 요법이라면 이것은 문제가 있습니다.y
대체로 소식으로 건강을 유지하는 사람들은, 생활의 태도 또한 검박하고 정신적으로도 소박합니다.
당연히 그들이 섭취하는 적은 양의 음식이란 오래전의 식습관과 활동량과 함께 어우러져 있는 균형의 한 부분일 것 입니다.
과유불급이라고 했습니다.
스스로를 사랑하고 타인에게 보여지는 모습을 의식하지 말아야 할 것입니다.y
적당한 운동과, 적당한 식이조절을 통해 몸을 가꾸어야 할 것입니다.y
경청해 주신여러분 감사합니다.
2000년 00월 00일
자기계발 강연회 강사